연예/스포츠헤드라인 뉴스

기사이미지 신정환 복귀,데뷔부터 ‘도박·사기’까지…대중은 용서할까? 불법 해외 원정도박 혐의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방송인 신정환이 7년 만에 방송가에 복귀한다. 코엔스타즈는 27일 신정환과의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공식 발표했다. 코엔스타즈 안인배 대표는 "신정환을 둘러싼 모든 이슈들은 그가 방송활동과 함께 차근차근히 풀어갈 짐이고 숙제라고 생각한다"며 "본인이 오랜 시간동안 깊이 반성하고 있는 만큼 보듬어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신청환은 1994년 그룹 룰라로 데뷔했다. 당시 1집 타이틀곡은 '백일째 만남'이었다. 하지만 신정환은 1994년 12월 후속곡 '비밀은 없어' 활동 중간 입대를 하게 된다. 이후 룰라는 1995년 3월 2집 '날개 잃은 천사'를 발표해 대중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제대 후, 룰라에 복귀해 5집 중반부터 활동했으나 룰라는 해체를 하게 되고 신정환은 탁재훈과 '컨츄리꼬꼬'라는 그룹을 결성한다 이후 'Oh! Happy', 'Gimme! Gimme!, '애련', '오! 가니', '콩가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배출하며 탁재훈과 함께 예능 블루칩으로 등극했다. 이어 컨츄리꼬꼬 활동을 사실상 끝낸 신정환은 예능에서 큰 인기를 받으며 활동하던 중, 한때 룰라에서 같이 활동했었던 고영욱과 함께 신나고라는 이름의 듀엣도 결성했다.
  • KOSPI2,209.461.62+0.07%
  • KOSDAQ631.114.00-0.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