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대통령 파면] '환호' 촛불 시민 vs '폭력' 탄기국닫기 이전다음
Image
김평우, 삼성동 朴 사저 찾았으나 못 들어가…네티즌 “닭 쫓던 개 지붕 쳐다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