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티아라, 새 앨범 들고 日 출국 "오리콘차트 1위하고 싶다"

최종수정 2013.02.19 20:02기사입력 2013.02.19 20:02
아시아경제 기사번역기 구글번역
서체크기

티아라, 새 앨범 들고 日 출국 "오리콘차트 1위하고 싶다"

[아시아경제 황원준 기자]걸그룹 티아라가 일본 새 싱글앨범을 들고 현지 팬들을 만난다.


티아라는 오는 20일 오전 10시 10분 비행기로 인천공항을 통해 일본으로 출국한다. 이후 도쿄, 오사카, 나고야, 삿포로, 후쿠오카 등 15개 지역을 순회하며 공연을 펼친다.

티아라의 일본 새 싱글 앨범 '바니스타'는 은정 지연 효민의 유닛과 소연 아름의 유닛 그리고 보람 큐리 유닛으로 구성된 음반 3종류와 7명 멤버의 각 솔로음반 총 10가지 버전으로 구성돼 있다.


티아라는 일본에서 '보핍보핍(Bo Peep Bo Peep'을 발매하여 오리콘 데일리, 위클리 차트 1위를 차지한 바 있으며 한국 걸그룹 최초로 데뷔 앨범이 오리콘 차트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이들은 "'바니스타'로 오리콘 차트 1위를 하고 싶다"며 포부를 밝혔다.


티아라는 한 달간 일본에 머무르며 앨범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황원준 기자 hwj1012@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