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청래, 박지원에 “주적 수괴하고 뭐하는 플레이?”
최종수정 2017.04.21 08:48기사입력 2017.04.21 08:48 조아영 디지털뉴스본부 기자
사진=정청래 트위터 캡처


정청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주적 논란과 관련,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를 비판했다.

20일 정 전의원은 자신의 트위터에 “박지원을 국가보안법으로 처벌하라”는 제목의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박 대표가 김정일 전 북한 국방위원장과 손을 잡은 채 웃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정 전 의원은 “국방백서에는 주적이라는 개념이 없다”며 “북한이 주적이라는 박지원씨 아니 시방 주적 수괴하고 뭐하는 플레이입니까?”라고 박 대표를 겨냥했다.

앞서 지난 19일 ‘KBS 대선후보 초청토론’에서 유승민 바른정당 후보가 “북한이 우리의 주적이냐”고 묻자,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대통령이 될 사람이 할 발언이 아니라고 본다”고 대답했다.

이에 박 대표는 20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국방백서에 주적은 북한이라고 나왔다”며 “문 후보가 답변하지 못한 것은 안보문제를 이해하지 못하는 것이다”고 비판했다.


디지털뉴스본부 조아영 기자 joa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조원진, “절도품으로 손석희 사장이 떠들었다...국회 나와라”...손석희 "과학적으로 설명해도 통하지 않을 것"
  2. 2이시영, 수능 사탐 만점자? 반전 학창시절과 수능 성적표 공개 ‘깜놀’...당시 수능 만점자가 무려 66명?
  3. 3김성태 “최순실에게 박근혜 위해 죽을 수 있느냐 물었더니 고개 홱 돌리면서…”
  4. 4조원진 ‘문재인씨’ 호칭 부적절...‘사적인 공간으로 착각했나?’ “대통령이 마음에 들지 않더라도 예의는 지켜야”
  5. 5구혜선 안재현, 부부 궁합 문제 없나?...“달라야 안고 있을 수 있다” 발언 새삼 관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