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정치/사회
"녹차 티백, 2분 이상 우리면 중금속 위험"
최종수정 2019.01.24 10:06기사입력 2019.01.24 09:08

-식약처, 식품 가공방법별 유해오염물질 이행에 따른 안정성 연구 결과

카테킨 풍부한 녹차 / 아시아경제 DB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 중금속 섭취를 줄이려면 녹차·홍차 티백은 98도의 물에서 2분간 우려낸 후 꺼내고 마시는 것이 좋다. 국수, 당면 등은 물을 충분히 넣고 삶은 후 면만 먹는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실생활에서 식품을 통해 섭취하는 납, 카드뮴, 비소, 알루미늄 등 중금속을 줄일 수 있는 가공·조리 방법을 24일 공개했다. 시중에 유통 중인 식품은 중금속 기준에 적합하고 안전한 수준이나, 식품별 특성을 고려해 실제 섭취 과정에서 중금속을 저감화 할 수 있는 방법을 제공한 것이다.


식약처는 식용유지 원재료, 다류, 면류를 대상으로 착유, 추출, 삶기 등의 방법에 따라 가공·조리 전 후 중금속 함량이 어떻게 달라지는지 조사했다. 그 결과 중금속은 물에 잘 용해되는 반면 기름에는 잘 섞이지 않았다.

우선 티백 형태의 녹차와 홍차는 98도의 물에서 2분간 우려낸 다음 티백을 꺼내고 마셔야 중금속이 덜 녹아나온다. 98도에서 2분간 우려낼 경우 녹차는 약 20%, 홍차는 50% 정도 나왔다. 홍차 티백은 카드뮴 33.3%, 비소 46.3% 정도 이행됐다.




침출 시간이 늘수록 중금속 이행량도 증가했다. 녹차 티백은 98도에서 2분간 침출했을 때 카드뮴이 14.3%, 비소가 4.9% 정도 녹아나왔다. 그러나 10분 우려냈을 땐 카드뮴 21.4%, 비소 8.2%로 약 1.6배 증가했다. 홍차 티백도 마찬가지로 카드뮴 55.6%, 비소 78%로 약 1.7배 높아졌다.


녹차, 홍차 등의 차에 들어있는 카테킨, 비타민C 등의 생리활성 물질도 90도에서 2~3분간 추출하면 대부분 우러나왔다. 오히려 오래 우려낼 경우 중금속 이행량이 늘어나는 만큼, 짧게 우린 후 마셔야 중금속 노출을 줄일 수 있다고 식약처는 설명했다.


또 볶거나 기름을 짜 식용유 형태로 주로 섭취하는 아마씨, 참깨, 들깨 등은 기름을 짜서 먹는 것이 좋다. 중금속이 기름에 잘 녹지 않아 식용유지에 남아있는 중금속은 약 10%로 확인됐다. 아마씨와 참깨를 압착해 기름을 짤 경우 아마씨유에 납 6.5%, 카드뮴 2.6%, 비소 0.9%, 알루미늄 2.9%가 남았다. 참기름에 남아있는 중금속은 납 1.6%, 카드뮴 0%, 비소 1.5%, 알루미늄 1.9%이었다.


국수나 당면 등 면류는 물을 충분히 넣고 삶아서 면만 먹는다. 면류는 물에 삶는 동안 중금속 70% 정도가 면을 삶은 물에 녹아 나왔다. 국수는 끓는 물에서 5분간 삶았을 때 카드뮴과 알루미늄이 각각 85.7%, 71.7% 정도, 당면은 끓는 물에서 10분간 삶았을 때 납과 알루미늄이 각각 69.2%, 64.6%가량 삶은 물에 녹아 나오는 것으로 확인됐다.


식약처는 "앞으로 유해오염물질 저감화를 위한 연구를 지속적으로 실시해 실생활에서 도움이 되는 방법을 알리고 유해오염물질 노출을 줄여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이 기사와 함께 보면 좋은 뉴스

SNS에서 반응 좋은 뉴스

프리미엄 인기정보

믿고 보는 추천 뉴스

광고 없는 클린뷰로 읽어 보세요.

남들이 많이 본 뉴스

  1. 모텔 '1mm몰카' 사생활 영상 생중계…피해자 최소 1600명
    모텔 '1mm몰카' 사생활 영상 생중계…피해자 최소 160
  2. "억울하다" 버닝썬 반격?…승리 등 혐의 일제히 반박
    "억울하다" 버닝썬 반격?…승리 등 혐의 일제히 반박
  3. "인생 등록금 비싸게 치른 느낌"…배연정, 하루 2000만원 수익에서 100억원 잃기까지
    "인생 등록금 비싸게 치른 느낌"…배연정, 하루 2000
  4. 문 대통령, 말레이시아 총리와 회견 때 인도네시아 말로 인사(종합)
    문 대통령, 말레이시아 총리와 회견 때 인도네시아 말
  5. '청담동 이희진' 동생이 매각한 '부가티'는 무슨 차? …국내 6대밖에 없던 고급 차량
    '청담동 이희진' 동생이 매각한 '부가티'는 무슨 차?
  6. 버닝썬 MD '애나' 마약 양성 반응…중국 손님들과 투약
    버닝썬 MD '애나' 마약 양성 반응…중국 손님들과 투
  7. 음란물 보는 젊은이 중 23%는 ‘중독’
    음란물 보는 젊은이 중 23%는 ‘중독’
  8. "피해자가 피해자 답지 않다"고? '피해자다움'이 대체 뭐길래
    "피해자가 피해자 답지 않다"고? '피해자다움'이 대체
  9. '뉴스공장' 백기완 "'버선발 이야기', 목숨걸고 썼다"
    '뉴스공장' 백기완 "'버선발 이야기', 목숨걸고 썼다"
  10. "예의 아니다" 윤지오, 故장자연 몰랐다는 송선미 해명 반박
    "예의 아니다" 윤지오, 故장자연 몰랐다는 송선미 해
  11. 北, 영화 ‘택시운전사’ 유포에 화들짝
    北, 영화 ‘택시운전사’ 유포에 화들짝
  12. '외식하는 날' 소갈비 24인분 먹방, 강호동 "난 소식가"
    '외식하는 날' 소갈비 24인분 먹방, 강호동 "난 소식
  13. 서울시 공무원 채용 경쟁률 15.3 대 1…중복 지원자 감소
    서울시 공무원 채용 경쟁률 15.3 대 1…중복 지원자
  14. "결혼 언급할 단계 아냐" 강남 측, 이상화와 결혼설 부인
    "결혼 언급할 단계 아냐" 강남 측, 이상화와 결혼설
  15. 버닝썬 마약 공급 의혹 '애나' 마약 양성반응, 유통 혐의 부인
    버닝썬 마약 공급 의혹 '애나' 마약 양성반응, 유통
  16. "3배 더 많은 병가"…빅뱅 탑 휴가 특혜 의혹
    "3배 더 많은 병가"…빅뱅 탑 휴가 특혜 의혹
  17. 英 더선, 손흥민 '화려한 차고' 공개…라페라리·르반테 등 슈퍼카 보유
    英 더선, 손흥민 '화려한 차고' 공개…라페라리·르반
  18. [오늘날씨] 전국 밤부터 10~50㎜ 이상 강한 비
    [오늘날씨] 전국 밤부터 10~50㎜ 이상 강한 비
  19. "포항지진, 지열발전이 촉발"…수조원대 손배소 불가피(종합)
    "포항지진, 지열발전이 촉발"…수조원대 손배소 불가
  20. 롤 점검, 20일 오전 6시부터 진행…신규 스킨 업데이트
    롤 점검, 20일 오전 6시부터 진행…신규 스킨 업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