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주행차 개발에 속도내는 도요타, NTT와 기술 제휴
최종수정 2017.03.24 04:06기사입력 2017.03.23 09:55 노미란 국제부 기자
도요타

[아시아경제 노미란 기자] 일본 자동차기업 도요타와 통신업체 NTT가 자율주행자동차 개발에 필요한 초고속 무선 통신기술을 제휴하기로 23일 합의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양사는 제5세대(5G)를 통해 빅데이터 분석 및 인공지능(AI) 활용 등 자율 주행자동차에 필요한 기술을 공동으로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기존 4G는 통신 속도의 문제로 자율주행자동차의 전문화에 한계를 보였다. 그러나 4G보다 높은 주파수 대역을 사용해 10배 빠른 속도가 가능한 5G를 통해 자동차 간 통신뿐만 아니라 주행 중 주변의 사람, 자전거 등의 움직임을 동시다발적으로 감지할 수 있어 자율주행자동차의 성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그동안 일본에서 자동차업계와 정보기술(IT) 분야의 기술 제휴는 활발히 진행돼왔다. 닛산 르노는 미국 마이크로소프트(MS)와 제휴했고, 혼다는 소프트뱅크와 AI 기술 제휴를 맺는 등 와의 기술 제휴를 맺었다.
그러나 자동차기업과 통신업체 간 기술 제휴는 일본에서 처음 진행된 것으로, 향후 자율주행자동차의 성능 향상을 위해 업계를 뛰어넘는 기술 제휴가 한층 활발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미 유럽에서는 BMW·다임러·아우디 등 고급차 3사 연합이 미국 인텔, 통신업체 에릭슨과 업무 제휴에 참여한 적 있다. 미국에서도 제너럴 모터스(GM)이 AT&T와 4G 기술 제휴를 맺은 바 있다.



노미란 기자 asiaro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문란한 생활했던 부산 에이즈 여성 “피임기구 사용하자고 권유했으나 남자들이 모두 거부했다”
  2. 2부산 에이즈 女, “나이가 어린데다가 꾸준한 치료가 필요한 점 등 참작해…”
  3. 3에이미, “내 꿈은 현모양처...아침에 남편 위해 쉐이크 갈아주고 따뜻하게 배웅하고파”
  4. 4최금강, ‘스마일 맨’을 ‘앵그리 맨’으로 만든 아찔 상황…한명재 “평소 저런 행동을 하지 않는데”
  5. 5황재균, 깜찍한 아기 안고 미모의 여성들과 찰칵! 누군가 보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