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요타, 美켄터키 조지타운 공장에 13.3억달러 투자
최종수정 2017.04.11 04:15기사입력 2017.04.10 23:04
[아시아경제 뉴욕 김은별 특파원] 일본 자동차 업체 도요타가 미국 켄터키 조지타운 공장에 13억3000만달러를 투자한다.

10일(현지시간) 도요타는 이같은 내용을 밝히고, 켄터키 조지타운 공장 기계 교체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 공장은 도요타의 가장 큰 공장으로 도요타 북미지역 자동차의 4분의 1을 만든다.

도요타는 이 지역 공장에서 주력 자동차인 캠리를 생산하고 있다. 아발론과 렉서스 ES 350의 조립도 이곳에서 이뤄진다.

도요타는 "이번 투자로 새로운 일자리가 창출되는 것은 아니지만 8200명의 일자리가 유지될 것"이라고 전했다.
뉴욕 김은별 특파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매스 스타트 경기방식, 점수 부여하는 방법 봤더니? 선두에게 한 바퀴를 추월당해도 실격… 스프린트 포인트로 등수 정해
  2. 2박세영, 민소매 셔츠와 핫팬츠에 드러난 탄력 넘치는 몸맵시 ‘이 정도였어?’
  3. 3정혜성, 친언니와 훈훈한 미모대결 ‘우리 많이 닮았나요?’
  4. 4이번엔 한명구? 하루가 멀다 하고 들려오는 추악한 행태에 네티즌들 경악…그는 ‘묵묵부답’
  5. 5자두 "재미교포 남편, 한국말 배운 후 '싸가지'란 말 달고 살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