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요타, 美켄터키 조지타운 공장에 13.3억달러 투자
최종수정 2017.04.11 04:15기사입력 2017.04.10 23:04 뉴욕 김은별 국제부 특파원
[아시아경제 뉴욕 김은별 특파원] 일본 자동차 업체 도요타가 미국 켄터키 조지타운 공장에 13억3000만달러를 투자한다.

10일(현지시간) 도요타는 이같은 내용을 밝히고, 켄터키 조지타운 공장 기계 교체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 공장은 도요타의 가장 큰 공장으로 도요타 북미지역 자동차의 4분의 1을 만든다.

도요타는 이 지역 공장에서 주력 자동차인 캠리를 생산하고 있다. 아발론과 렉서스 ES 350의 조립도 이곳에서 이뤄진다.

도요타는 "이번 투자로 새로운 일자리가 창출되는 것은 아니지만 8200명의 일자리가 유지될 것"이라고 전했다.
뉴욕 김은별 특파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문란한 생활했던 부산 에이즈 여성 “피임기구 사용하자고 권유했으나 남자들이 모두 거부했다”
  2. 2부산 에이즈 女, “나이가 어린데다가 꾸준한 치료가 필요한 점 등 참작해…”
  3. 3에이미, “내 꿈은 현모양처...아침에 남편 위해 쉐이크 갈아주고 따뜻하게 배웅하고파”
  4. 4황재균, 깜찍한 아기 안고 미모의 여성들과 찰칵! 누군가 보니...
  5. 5최금강, ‘스마일 맨’을 ‘앵그리 맨’으로 만든 아찔 상황…한명재 “평소 저런 행동을 하지 않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