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법원 도착한 신격호의 여인 '서미경'
최종수정 2017.03.21 04:07 기사입력 2017.03.20 14:34 윤동주 사진부 기자
0 스크랩
ArticleImage


[아시아경제 윤동주 기자] 롯데그룹 신격호 총괄회장의 사실혼 관계인 서미경씨가 피고인 신분으로 재판을 받기 위해 20일 서울 서초구 중앙지법으로 출석하고 있다.

윤동주 기자 doso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아시아경제 플친 이벤트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흉탄에 쓰러지다... 백범 김구 서거
  2. 2부산은행 BNK아트갤러리, ‘다른 표정, 닮은 기억’展
  3. 3부산국제어린이청소년영화제 개·폐막작 선정
  4. 4R&D 고급인력 직장 선택기준 복리후생이 가장 높아
  5. 5부산시, 일자리 사업·문화·환경 예산 증액 배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