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전 대통령 조사, 이원석·한웅재 검사는 누구?
최종수정 2017.03.21 10:17기사입력 2017.03.21 10:17 최누리 디지털뉴스본부 기자
이원석 부장검사(왼쪽)와 한웅재 부장검사(오른쪽)/사진= 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디지털뉴스본부 최누리 기자]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일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한 가운데, 박 전 대통령에 대한 조사를 맡은 이원석(48·사법연수원 27기)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장과 한웅재(47·28기) 형사8부장에게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원석 부장검사는 최순실씨에 대한 삼성의 부당 지원 의혹을 수사했으며, 이달 초 재구성된 2기 특별수사본부에서 SK·롯데 등 대기업 뇌물 의혹 전담 수사 부서를 지휘하고 있다.

이 부장검사는 광주 출신으로 서울 중동고와 서울대 정치학과를 졸업하고 1995년 사법시험에 합격해 1998년 검사로 임관했다. 그는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세조사부 부장을 거쳐 전국 특수수사를 지휘하는 대검찰청 반부패부의 수사지원과장에 이어 수사지휘과장을 차례로 지냈다.
한웅재 부장검사는 미르·K스포츠재단 출연금 강제 모금 의혹을 수사했다. 그는 주로 특수부와 형사부에서 경험을 쌓았고, 평검사 시절 인천지검과 부산지검 특수부에서 수사하다 2011년 대검찰청 검찰연구관으로 근무했다.

두 사람은 2011년 부산저축은행 사태 당시 대검 중수부에 파견돼 호흡을 맞춘 경험이 있다.


디지털뉴스본부 최누리 기자 asdwezx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비정규직 아이돌’ 황승언, 비키니 차림에 물에 젖은 머리 ‘남심 강탈’
  2. 2배기성, 아내 옆에서 눈물 쏟아...“남은 생 아내 위해 내 모든 것 바치겠다”
  3. 3조윤선, 남편 박성엽 변호사와 어떻게 만났나?...‘결혼할 때 다짐 못 지켜’라며 법정에서 눈물 흘리기도
  4. 4김희정, 상체 드러낸 의상…글래머러스한 몸맵시 고스란히 ‘화들짝’
  5. 5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12월 12일 화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