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석현에게 '공화당 대선 후보' 제안한 신동욱…"트럼프와 평행이론"
최종수정 2017.03.19 14:28기사입력 2017.03.19 14:28 송윤정 디지털뉴스본부 기자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홍석현 중앙일보 회장에게 대선 후보직을 제안했다. 사진=신동욱 트위터 캡쳐

[아시아경제 디지털뉴스본부 송윤정 기자]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사임 의사를 밝힌 홍석현 중앙일보·JTBC 회장에게 공화당 대선 후보직을 제안했다.

19일 신 총재는 자신의 트위터에 "홍석현, '리셋 코리아' 만들고 싶다면 공개적으로 공화당 대통령 후보 제안한다"며 "주미대사 역임했으니 미국 공화당은 트럼프가 대통령이고 대한민국 공화당은 홍석현 대통령 가능한 평행이론이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원외 미니정당에서 태극기와 촛불 아우르는 빅텐트를 쳐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18일 홍 회장은 중앙미디어네트워크 임직원들에게 이메일로 보낸 고별사에서 "이제 저는 23년간 몸담아 온 회사를 떠난다"며 "국가의 새로운 리더십이 들어서려 하는 지금, 저 역시 제가 지켜왔던 자리에서 벗어나 보다 홀가분한 처지에서 저 자신과 우리 중앙미디어 그룹의 미래를 통찰할 기회를 갖고자 한다"고 사임 의사를 전했다.
디지털뉴스본부 송윤정 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로이킴도 놀란 에어아시아 기내 서비스와 침대형 좌석...도대체 뭐길래?
  2. 2이영학 의붓아버지, 추악의 총집합 “파헤쳐도 파헤쳐도 끝이 없다”
  3. 3이영학 아내 유서, “애기엄마가 임신할 수 있다는 사실을 듣고 방황하다 죽은 것” 리얼리?
  4. 4성추행 남배우, 영화사 측과 언쟁까지? “회식자리에 찾아와서…”
  5. 5황치훈, 귀여운 두 딸 두고 어떻게 가나 '뭉클'...아내의 눈물 고백 “딸아이 돌 전에 일어나야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