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권, 경선일정 소화 잰걸음…한국당 오늘 2차 컷오프
최종수정 2017.03.21 04:00기사입력 2017.03.20 06:18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각 정당은 20일 19대 대통령 선거에 대비한 경선 일정 소화에 나선다.

먼저 자유한국당은 이날 2차 컷오프를 통해 경선 후보를 4명으로 압축한다. 한국당은 9명의 예비후보자가 등록했지만 18일 1차 컷오프로 6명만 남은 상황이다.

국민의당 안철수·손학규·박주선 후보는 이날 서울 광화문 TV조선에서 2차 대선 예비후보 합동토론회에 참석한다.

바른정당의 유승민·남경필 후보도 이날 서울 여의도 KBS본관에서 방송 4사 주최의 경선 토론에 참석할 예정이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박재란 “딸 박성신 생각하며 기도…성격과 재능 날 빼닮았다” & 허영란, 대전서 남편과 커피 파는 세차장 차려
  2. 2나경원 발언에 유시민 발끈 "오는 말이 고와야 가는 말이 곱다" 받아쳐
  3. 3안현수 부인 “우리의 겨울은 춥지만...” 딸아 표정은 왜그래?...통통한 볼살의 인형 같은 외모 ‘눈길’
  4. 4안현수♥우나리, 부모님 몰래 혼인신고한 이유는?...“딸 임신하고 시어머니 만나러 갔는데...정말 마음 아팠다”
  5. 5정현 인터뷰 현장 웃음 터진 까닭은?...'관중들 들었다놨다' 대체 못하는 게 뭐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