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권, 경선일정 소화 잰걸음…한국당 오늘 2차 컷오프
최종수정 2017.03.21 04:00 기사입력 2017.03.20 06:18 성기호 정치부 기자
0 스크랩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각 정당은 20일 19대 대통령 선거에 대비한 경선 일정 소화에 나선다.

먼저 자유한국당은 이날 2차 컷오프를 통해 경선 후보를 4명으로 압축한다. 한국당은 9명의 예비후보자가 등록했지만 18일 1차 컷오프로 6명만 남은 상황이다.

국민의당 안철수·손학규·박주선 후보는 이날 서울 광화문 TV조선에서 2차 대선 예비후보 합동토론회에 참석한다.

바른정당의 유승민·남경필 후보도 이날 서울 여의도 KBS본관에서 방송 4사 주최의 경선 토론에 참석할 예정이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정치를 안했으면 작가가 됐을거에요”
  2. 2"부산, 파생금융중심지 복원해야"
  3. 3질투로 재로 타버린.... 백년전쟁의 꽃
  4. 4해운대 피서객 수 뻥튀기 논란 사라지나
  5. 5부산 소비심리 10개월만 ‘낙관적’ 전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