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의혹' 이창명, 징역 10월 구형…'위드마크 공식 적용'
최종수정 2017.03.24 09:27기사입력 2017.03.24 09:27
지난해 음주 운전 교통사고를 낸 뒤 차량을 방치한 채 도주한 혐의로 기소된 개그맨 이창명이 23일 오후 서울 양천구 신정동 서울남부지방법원에서 열린 결심 공판을 마치고 나오며 취재진에게 심경을 밝히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디지털뉴스본부 이은혜 기자] '음주운전 의혹' 개그맨 이창명에게 징역 10월이 구형됐다.

23일 검찰은 서울남부지법 형사1단독(판사 김병철)의 심리로 열린 이창명에 대한 5차 공판에서 징역 10월을 구형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창명은 지난해 4월 서울 여의도성모병원 앞 삼거리에서 술에 취한 채 포르셰 차량을 운전하다 보행신호기를 정면으로 들이받은 뒤 차량을 버리고 달아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당시 잠적 20여 시간 뒤 경찰조사에 출석한 이창명은 "몸이 아파 치료를 우선 받으러 간 것"이라며 음주운전 사고 후 미조치 혐의, 즉 도망친 것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실제로 경찰에 출석한 뒤 진행한 혈액검사에서 혈중 알코올이 검출되지는 않았다.
그러나 경찰은 인근 지역 CCTV 영상과 식당 직원 진술 등을 통해 이창명이 지인과 사고 당일 소주 6병과 생맥주 9잔을 주문한 사실 등을 확인했다. 이에 경찰은 위드마크 공식을 적용, 이창명의 혈중알코올농도를 0.148로 추정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사건을 송부했다.

위드마크 공식은 음주운전 사고가 난 후 시간이 많이 경과돼 운전자가 술이 깨버렸거나 한계 수치 이하인 경우 등에 대해 음주운전 당시의 혈중 알코올 농도를 계산하는 기법이다.

한편 이창명은 지난해 9월 재판을 시작한 이후 음주운전 혐의를 계속 부인하고 있다. 선고 공판은 다음 달 20일 열린다.

디지털뉴스본부 이은혜 기자 leh9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방탄소년단 공식쇼핑몰, 이번엔 뭘 사야 하나? “환장하겠다. 제발 물량 좀 추가해주세요...재고관리 안 하냐?"
  2. 2오동식 “이윤택 ‘본질적이지 않은 것은 모두 부패한다’는 말 폐부를 찔렀다”
  3. 3최다빈 김나현, 입술 쭈욱 내민 셀카 “우리 귀엽나요?”
  4. 4‘조민기 성추행’ 송하늘, “힘으로 버텨도 소용없어...” 당시 무슨 일이 있었던 거야?...아주 구체적이고 자세하게 밝혀
  5. 5어금니 아빠 이영학, 신체적 장애로 어릴 때부터 놀림 받고 왕따…사이코패스적 성향으로 확산되고 성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