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유정·김도연, 네이버 V라이브 통해 팬들 만난다 “아이틴 걸즈 화이팅”
최종수정 2017.03.24 14:43기사입력 2017.03.24 14:43 이은혜 디지털뉴스본부 기자
김도연 최유정 / 사진=나일론 제공

[아시아경제 디지털뉴스본부 이은혜 기자] 그룹 아이오아이(I.O.I)의 전 멤버 최유정, 김도연이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본격적인 걸그룹 데뷔 준비에 나섰다.

최유정과 김도연은 22일 깜짝 개설된 네이버 V라이브의 아이틴 걸즈 채널을 통해 팬들을 만난다. 해당 채널은 25일 저녁 8시 최유정의 첫 방송을 통해 포문을 연다.

이후 아이틴 걸즈 채널에서는 약 100회 이상의 방송이 진행될 예정이며, 최유정과 김도연의 소속사 판타지오의 걸그룹 연습생들의 다양한 모습을 선보인다.

데뷔 전 멤버들을 미리 만나고 소통 할 수 있는 프로그램에 팬들 역시 “꽃길 걷자”, “아이틴 걸즈 화이팅”, “빨리 보고 싶어”라며 반가움을 드러냈다.
한편 아이틴은 판타지오의 영재 육성 프로그램이자 헬로비너스의 유영, 보이 그룹 아스트로(차은우, 진진, 문빈, MJ, 라키, 윤산하)를 배출해낸 프로젝트로, 아이틴 걸즈는 걸그룹 버전이다.

디지털뉴스본부 이은혜 기자 leh9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배현진 아나운서, 악플 단 네티즌과 설전 “내 세상 같죠? 시집 좋은 데로 가시려면...” “그럼 MBC로 직접 와라”
  2. 2이민아, 수영복 자태 과시...어깨 문신에 담긴 의미는? “지금은 후회한다”
  3. 3채림, 훤칠한 체격의 친동생 박윤재와 함께한 결혼식 사진 ‘눈길’...박윤재는 누구?
  4. 4조원진, “절도품으로 손석희 사장이 떠들었다...국회 나와라”...손석희 "과학적으로 설명해도 통하지 않을 것"
  5. 5채림 남편, 울기 일보 직전 모습 포착...이 순간을 얼마나 기다렸던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