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독도해양조사 관련 日 항의 일축"

"'한국이 중국 일부' 트럼프 발언 사실관계 확인중"

최종수정 2017.04.21 04:09기사입력 2017.04.20 15:02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외교부는 20일 일본 정부가 올해 1월 우리나라의 독도 주변 해양조사 실시에 항의를 해왔다는 현지 언론 보도와 관련해 "항의를 해왔지만 이를 일축했다"고 밝혔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이 같이 언급하며 "독도에 대한 일본 부당한 주장에 대해서는 단호히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조 대변인은 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최근 언론인터뷰에서 이달 초 미중정상회담을 거론하며 '한국은 중국의 일부였다'고 말한 것과 관련해 "여러 외교경로를 통해 즉각 사실 관계를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잘못된 역사관을 받아들일 수 없고, 국제사회에서 올바른 역사인식이 확산되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조 대변인은 "수 천 년 간 한중 역사에서 한국이 중국의 일부가 아니었다는 점은 어느 누구도 부인할 수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

최신 영상뉴스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박봄, 시스루에 하의 실종 패션…눈을 어디다 두라는 거야?
  2. 2김경란, 결점 하나 없는 피부에 빛나는 미모 “휴일에 혼자 떠난 기차여행”
  3. 3이명희 동영상, 딸들이 어머니 보고 배웠나? 사람 우습게 아는 횡포 ‘어이상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