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중·러 포함 안보리 북핵규탄 만장일치 평가"
최종수정 2017.04.22 04:03기사입력 2017.04.21 10:19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정부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20일(현지시간)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강력히 규탄하는 내용의 언론성명을 만장일치로 채택한 것과 관련해 "중국과 러시아를 포함한 모든 안보리 이사국들이 단합해 입장을 발표한 것을 평가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이날 외교부 성명에서 "안보리 이사국들이 북한 도발을 단호히 규탄했다"며 이 같이 언급했다.

유엔 안보리는 이번 언론성명에 북한이 추가 핵실험을 실시하지 말 것을 요구하고, 북한의 추가도발시 안보리가 취할 추가적 중대조치(further significant measures)에 제재(sanctions)가 포함됨을 처음으로 명시했다. 이에 따라 북한 도발에 안보리가 보다 능동적으로 대처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표명한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매스 스타트 경기방식, 점수 부여하는 방법 봤더니? 선두에게 한 바퀴를 추월당해도 실격… 스프린트 포인트로 등수 정해
  2. 2박세영, 민소매 셔츠와 핫팬츠에 드러난 탄력 넘치는 몸맵시 ‘이 정도였어?’
  3. 3정혜성, 친언니와 훈훈한 미모대결 ‘우리 많이 닮았나요?’
  4. 4이번엔 한명구? 하루가 멀다 하고 들려오는 추악한 행태에 네티즌들 경악…그는 ‘묵묵부답’
  5. 5자두 "재미교포 남편, 한국말 배운 후 '싸가지'란 말 달고 살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