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김정은 정권이 나를 두려워 해…核·도발 멈춰라"
최종수정 2017.04.22 04:12기사입력 2017.04.21 17:26 유제훈 정치부 기자이승진 편집국 수습기자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울산=이승진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통령 후보는 21일 "김정은 정권이 저를 두려워 하고 있다"며 "북한 김정은 정권에게 분명히 경고한다. 핵을 버리고 도발을 멈추라"라고 말했다.

안 후보는 이날 오후 울산 롯데호텔 앞에서 선거유세를 통해 "북한이 저를 두고 차악(次惡)을 선택하는 것이라고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안 후보는 우선 "안보위기가 심각하다. 북한 핵위기의 먹구름이 한반도를 뒤덮고 있다. 오직 국익에 기초한 당당한 외교로 이 위기를 넘어야 한다"며 "한미동맹에 기반한 강력한 자강안보로 위기를 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안 후보는 이어 "저 안철수는 강력한 국방력으로 위기의 파도를 넘어 한반도 평화를 반드시 지켜내겠다"며 "대한민국을 지키고 울산을 지킬 안철수와 함께 해 달라"고 호소했다.
안 후보는 아울러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에 대한 공세도 이어갔다. 그는 "국민을 적폐로 부르는 세력에게 또 다시 나라를 맡길 수 없다"며 "문 후보는 저를 지지하는 국민을 적폐라 했는데, 주권자인 국민을 무시하고 국민에게 도전하는 것"이라고 꼬집었다.

안 후보는 또 "민주당에서 제게 온갖 중상모략, 흑색선전을 조직적으로 계획하고 실행해 왔음이 만천하에 드러났다. 그런 것을 하라고 댓글부대를 동원했다"며 "민주당이 이런 태도로 국민을 공격하고 있는데, 막강한 권력을 잡았을 때 어떤 일이 일어날지 상상만 해도 끔찍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안 후보는 "상속자들의 정치를 끝장내고 실력으로 승부하는 새로운 대한민국을 기필코 만들겠다"며 "국민이 공정하다고 인정하는 날까지 대한민국의 모든 불공정과 싸우겠다"라고 밝혔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울산=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배현진 아나운서, 악플 단 네티즌과 설전 “내 세상 같죠? 시집 좋은 데로 가시려면...” “그럼 MBC로 직접 와라”
  2. 2이민아, 수영복 자태 과시...어깨 문신에 담긴 의미는? “지금은 후회한다”
  3. 3채림, 훤칠한 체격의 친동생 박윤재와 함께한 결혼식 사진 ‘눈길’...박윤재는 누구?
  4. 4조원진, “절도품으로 손석희 사장이 떠들었다...국회 나와라”...손석희 "과학적으로 설명해도 통하지 않을 것"
  5. 5채림 남편, 울기 일보 직전 모습 포착...이 순간을 얼마나 기다렸던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