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김정은 정권이 나를 두려워 해…核·도발 멈춰라"
최종수정 2017.04.22 04:12 기사입력 2017.04.21 17:26 유제훈 정치부 기자이승진 편집국 수습기자
0 스크랩
ArticleImage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울산=이승진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통령 후보는 21일 "김정은 정권이 저를 두려워 하고 있다"며 "북한 김정은 정권에게 분명히 경고한다. 핵을 버리고 도발을 멈추라"라고 말했다.

안 후보는 이날 오후 울산 롯데호텔 앞에서 선거유세를 통해 "북한이 저를 두고 차악(次惡)을 선택하는 것이라고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안 후보는 우선 "안보위기가 심각하다. 북한 핵위기의 먹구름이 한반도를 뒤덮고 있다. 오직 국익에 기초한 당당한 외교로 이 위기를 넘어야 한다"며 "한미동맹에 기반한 강력한 자강안보로 위기를 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안 후보는 이어 "저 안철수는 강력한 국방력으로 위기의 파도를 넘어 한반도 평화를 반드시 지켜내겠다"며 "대한민국을 지키고 울산을 지킬 안철수와 함께 해 달라"고 호소했다.
안 후보는 아울러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에 대한 공세도 이어갔다. 그는 "국민을 적폐로 부르는 세력에게 또 다시 나라를 맡길 수 없다"며 "문 후보는 저를 지지하는 국민을 적폐라 했는데, 주권자인 국민을 무시하고 국민에게 도전하는 것"이라고 꼬집었다.

안 후보는 또 "민주당에서 제게 온갖 중상모략, 흑색선전을 조직적으로 계획하고 실행해 왔음이 만천하에 드러났다. 그런 것을 하라고 댓글부대를 동원했다"며 "민주당이 이런 태도로 국민을 공격하고 있는데, 막강한 권력을 잡았을 때 어떤 일이 일어날지 상상만 해도 끔찍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안 후보는 "상속자들의 정치를 끝장내고 실력으로 승부하는 새로운 대한민국을 기필코 만들겠다"며 "국민이 공정하다고 인정하는 날까지 대한민국의 모든 불공정과 싸우겠다"라고 밝혔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울산=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부산 이전 공공기관 경영실적 ‘부진’…기보, 부산항만공사 D등급
  2. 2독립운동가 3대 명장, '만주벌 호랑이' 김동삼(金東三)
  3. 3부산시-신보재단-부산은행-경진원, 소상공인 특별자금 지원
  4. 4부산시민단체 “소녀상 조례안 원안대로 통과돼야”
  5. 5강서구 에코델타시티 공동주택단지 마스터플랜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