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2조9000억 규모 단기차입 결정…"실제 차입 아닌 한도 약정금액"
최종수정 2017.05.17 15:18기사입력 2017.05.17 15:18
[아시아경제 권성회 기자] 대우조선해양은 운영자금 확보를 위해 금융기관으로부터 2조9000억 규모의 단기차입을 결정했다고 17일 공지했다.

이는 자기자본 대비 439.8%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이로써 대우조선해양의 단기차입금 합계는 4조8132억원으로 늘어났다.

회사 측은 "실제 차입이 아닌 한도 약정금액이며, 이사회결의일 현재 단기차입한 금액은 금융기관 1조7332억원, 당좌차월 1000억원"이라고 설명했다.

권성회 기자 stre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하지원 친동생 전태수 사망, 한창 활동할 나이에 무슨 일이 있었나?...갑자기 숨을 거둔 까닭 뭐길래?
  2. 2선예, 제 딸 어때요? 예쁜가요? ‘해맑은 미소 활짝’
  3. 3한비야 남편, 훤칠한 체격과 훈훈한 외모 ‘눈길’...어떻게 만났나 보니...
  4. 4‘전태수 사망’ 조민아, 자신의 ‘진심’ 왜곡하지 말라...악의적인 기사제목으로 클릭유도하는 사람들만 이득본다
  5. 5전태수 사망소식에 조민아 ‘울컥’ “그땐 왜 그랬는지...그곳에서는 편하게 지내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