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말까지 개인지방소득세 신고·납부하세요"
최종수정 2017.05.18 11:15 기사입력 2017.05.18 11:15 김민영 사회부 기자
0 스크랩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5월은 개인지방소득세(종합소득) 신고·납부의 달이다. 서울시는 지난해 귀속 종합소득이 있는 소득세 납세의무자는 이달 말까지 주소지 관할 세무서에 소득세(국세)와 함께 개인지방소득세를 신고 후 관할 지자체에 납부해야고 18일 밝혔다. 다만 성실신고확인대상자는 다음 달 말까지 신고·납부할 수 있다.

개인지방소득세 신고는 소득세와 동시에 국세청 전자 신고납부 시스템인 홈택스에서 전자 신고하거나 주소지 관할 세무서에 신고서를 작성해 제출하는 방법이 있다.

납부는 ‘지방소득세납부서’를 작성해 은행 등 금융회사에 직접 납부 하거나 인터넷 등을 통한 전자납부도 할 수 있다.

국세청 홈택스를 통해 소득세 신고·납부시 지방소득세도 전자납부할 수 있으며, 홈택스에서 ‘개인지방소득세 납부서’를 발급받아 시중 금융회사에 직접 납부할 수도 있다. 또 서울시 운영 이택스 또는 행정자치부 운영 위택스 시스템을 통해 인터넷뱅킹, 카드납부, 가상계좌 납부 등으로 편리하게 납부할 수 있다.
신고 기한 내에 신고하지 않을 경우 납부할 세액의 20%를 무신고가산세로 내야하며, 납부하지 않은 경우에는 하루 1만분의 3을 추가 부담하므로 기한 내 신고 및 납부해야 한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아시아경제 플친 이벤트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랜디포스 교수의 마지막 강의
  2. 2조선이 독립한다고 행복할까... 국시유세단(國是遊說團)
  3. 3서병수 시장, 지역분권형 헌법개정안 건의
  4. 4부산시-카이스트, 4차 산업혁명 플랫폼 구축 MOU
  5. 5황대선 부산시의원 “부산지역 향토기업에 대한 세제혜택과 각종 지원으로 청년 일자리 창출 가능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