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아나스타샤 키비코, '신이 내린 몸매'
최종수정 2017.10.12 10:16기사입력 2017.10.12 10:14
아나스타샤 키비코/사진=아나스타샤 키비코 인스타그램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압도적인 볼륨 몸매로 러시아의 '킴 카다시안'이라고 불리는 모델 아나스타샤 키비코가 관능적인 비키니 사진을 공개했다.

아나스타샤 키비코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검정색 비키니를 입고 풍만한 바디라인을 뽐내고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 특히 강렬한 햇빛이 내려쬐는 야외를 배경으로 폭발적인 볼륨을 강조하는 포즈가 눈에 띈다.

한편 키비코는 17세에 유명 사진작가의 눈에 띄어 모델로 발탁된 후 육감적인 몸매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하지원 친동생 전태수 사망, 한창 활동할 나이에 무슨 일이 있었나?...갑자기 숨을 거둔 까닭 뭐길래?
  2. 2선예, 제 딸 어때요? 예쁜가요? ‘해맑은 미소 활짝’
  3. 3한비야 남편, 훤칠한 체격과 훈훈한 외모 ‘눈길’...어떻게 만났나 보니...
  4. 4‘전태수 사망’ 조민아, 자신의 ‘진심’ 왜곡하지 말라...악의적인 기사제목으로 클릭유도하는 사람들만 이득본다
  5. 5전태수 사망소식에 조민아 ‘울컥’ “그땐 왜 그랬는지...그곳에서는 편하게 지내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