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3분기 매출 3594억…누적 매출 1조 돌파
최종수정 2016.11.08 15:53기사입력 2016.11.08 15:53
넷마블, 3Q 영업익 636억…전년 동기 대비 12.2% ↑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넷마블게임즈는 3분기 매출액이 3594억원을 기록, 누적 매출이 1조원을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넷마블의 3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2.2% 증가한 636억원을 기록했다.
전체 매출액 대비 해외매출 비중은 56%를 기록했다. 장기 흥행작인 '세븐나이츠'와 '모두의마블'이 매출을 견인했다.

지난 6월 일본 애플 앱스토어에서 최고매출 3위를 기록한 '세븐나이츠'는 글로벌 누적 다운로드 3000만 건을 돌파하는 등 높은 인기를 유지했다.

7월 초 국내에 출시된 '스톤에이지'는 지난 9월 말 아시아 시장 출시 직후 주요 국가의 앱스토어 상위권을 차지했으며, 최근 홍콩·대만에서 양대마켓 최고매출 1위를 기록했다.

넷마블은 "3분기에는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해 국가별, 권역별 현지화 전략 및 마케팅에 집중했고, '스톤에이지'가 아시아 권역에서 출시 후 지속적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4분기에는 최고 기대작으로 꼽히는 '리니지2 레볼루션' 등 신작 출시 등이 예정돼 있어 긍정적인 성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9월30일 상장예비심사를 청구한 넷마블은 내년 초 유가증권시장(KOSPI) 상장을 계획하고 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

최신 영상뉴스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설인아 겸손 발언 “잘 찍어주신 덕분, ‘실제로 보면 실망하는 게 아닐까?’라는 생각에…”
  2. 2조여옥 대위, 왔다갔다 이랬다 저랬다 수시로 바뀐 말 바꾼 들어보니...
  3. 3영화 ‘47미터’ 한정된 공간에서 극한의 생존 게임 펼친다는 독특한 설정 ‘호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