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국내 10대그룹 시가총액 8.1% 증가
최종수정 2017.03.20 06:00기사입력 2017.03.20 06:00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올해 IT업종 주가 상승이 국내 10대그룹의 시가총액 증가로 고스란히 이어졌다.

20일 한국거래소가 상호출자제한 기업집단 중 자산총액 상위 10개 기업집단(공기업 제외) 소속 상장법인의 2016년 말 대비 2017년 시가총액과 주가등락 현황을 조사한 결과, 10대 그룹의 시가총액은 2016년 말 대비 8.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유가증권과 코스닥시장 전체 대비 10대 그룹의 시가총액 비중은 52.2%를 기록, 2016년말 50.5%에 비해 1.7%p 상승했다.

그룹별로는 현대중공업 시가총액이 지난 14일 기준 14조1460억원으로 작년 말 대비 14.1% 증가해 가장 높은 증가율을 기록했다. 그 뒤를 시가총액 442조4690억원을 기록한 삼성이 증가율 12.1%로 뒤를 이었다. 현대중공업, 삼성 뿐 아니라 SK(7%), LG(6.9%), 포스코(6.3%), GS(6.3%), 한진(2.4%) 등 7개 그룹에서 시가총액 증가가 나타났다. 반면 현대차(-1.2%), 한화(-0.5%), 롯데(-0.2%) 등 3개 그룹 시가총액은 작년 말 대비 감소했다.
10대 그룹 소속 종목 중 SK증권우(84.7%), 호텔신라우(71.2%), LG이노텍(43.7%), LG전자(30%), 삼성중공업(25.9%) 등이 높은 주가상승률을 기록했다. 아이리버(-38.2%), SK가스(-15.4%), 포스코대우(-12.8%), SK디앤디(-12%), 롯데칠성우(-11.5%) 등은 낙폭이 큰 종목에 이름을 올렸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박재란 “딸 박성신 생각하며 기도…성격과 재능 날 빼닮았다” & 허영란, 대전서 남편과 커피 파는 세차장 차려
  2. 2나경원 발언에 유시민 발끈 "오는 말이 고와야 가는 말이 곱다" 받아쳐
  3. 3안현수 부인 “우리의 겨울은 춥지만...” 딸아 표정은 왜그래?...통통한 볼살의 인형 같은 외모 ‘눈길’
  4. 4안현수♥우나리, 부모님 몰래 혼인신고한 이유는?...“딸 임신하고 시어머니 만나러 갔는데...정말 마음 아팠다”
  5. 5정현 인터뷰 현장 웃음 터진 까닭은?...'관중들 들었다놨다' 대체 못하는 게 뭐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