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스마트폰 전용 ‘1코노미 적금’ 1만좌 돌파
최종수정 2017.03.20 09:37기사입력 2017.03.20 09:37 공도윤 팍스넷 증권팀 기자
[팍스넷데일리 공도윤 기자] KB국민은행이 지난 6일 출시한 스마트폰 전용상품 ‘KB 1코노미 스마트적금’이 10영업일 만에 1만좌를 돌파했다. 이 상품은 1인 가구 맞춤형 혜택 제공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으며, 가입자 수도 기존 스마트폰 전용적금 출시 실적 대비 3배 정도 높은 수준을 보이고 있다.

이 상품은 급증하는 1인 가구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춘 특화상품이다. 가입금액은 최소 1만원 이상, 계약기간은 6개월에서 36개월 중 월단위로 선택 가능하며, 금리는 3년제 기준 최고 연2.5%(’17.3.20 현재)까지 적용 받을 수 있다.

특히 1인 가구를 위한 맞춤 혜택으로 ‘배달의 민족’에서 론칭한 모바일 반찬가게 App인 ‘배민프레시’와의 제휴를 통해 적금 가입 고객에게 무료 반찬쿠폰(제육 불고기)을 제공한다.

또 여유로운 여가생활을 지향하는 1인 가구를 위해 적금가입 기간 동안 여행·주말과 관련된 보험서비스를 제공한다. KB손해보험의 ‘여행자 보험(해외 여행 중 상해사망후유장해 시 최대 1억원)’, ‘新주말 상해사망후유장해 보험(新주말은 금요일 오후 12시부터 일요일까지, 최대 2000만원 보장)’, ‘자동차사고 시 성형치료비 보험’에 무료로 가입된다.
우대이율은 총 6개 항목으로 항목 당 연0.1%p씩 최고 연0.6%p를 받을 수 있다. 생활과 금융을 모두 혼자 관리하는 1인 가구의 특성에 맞춰 공과금 자동 납부, 소비(KB국민 청춘대로 1코노미 카드 보유), 여행(환전 금액 30만원 이상인 경우) 관련 우대이율이 각 연0.1%p씩 제공되며, KB의 3대 금융 App인 리브(Liiv), 리브 메이트(Liiv Mate), KB마이머니 회원 가입 시 각 연0.1%p의 우대이율 혜택이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KB 1코노미 스마트적금은 상품 컨셉 도출을 위해 그룹 1인가구 연구센터와 협업하여 실제 1인 가구 고객 1500명 대상의 설문과 인터뷰 결과를 토대로 개발된 상품”이라며 “혼밥, 혼행(혼자 여행) 등 1인 가구 대표 키워드에 맞춘 우대서비스가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 향후에도 1인 가구의 차별화 된 니즈에 맞는 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9월 25일 월요일)
  2. 2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9월 26일 화요일)
  3. 3부산시, 서부산권 복합산업유통단지 조성사업 협약
  4. 4“전원주택 까치울 전원마을”, 도심 속 욜로 라이프로 큰 인기
  5. 5(주)JK알에스티, 기술력 앞세워 국내 수배전반 시장 장악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