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트럼프, 29~30일 한국 방문…30일 청와대서 한미정상회담(종합2보)
최종수정 2019.06.24 16:50기사입력 2019.06.24 15:44
트럼프, 29~30일 한국 방문…30일 청와대서 한미정상회담(종합2보)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4월 11일 오후(현지 시간) 미국 워싱턴 백악관에서 열린 한미 정상회담에 앞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환담을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아시아경제 황진영 기자, 손선희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30일 1박 2일 일정으로 한국을 공식 방문해 30일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는다.


트럼프 대통령의 한국 방문은 2017년 11월 이후 두 번째이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24일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의 방한 및 한미정상회담 일정을 발표했다.


고 대변인은 "이번 방문은 지난 4월 워싱턴 한미정상회담 당시 문 대통령의 초청에 따른 것으로 4월 회담 이후 약 80일 만의 정상회담이자 2017년 6월 첫 만남 이후 약 2년 만에 8번째 정상회담을 갖게 되는 것"이라고 밝혔다.

고 대변인은 한미정상회담 의제와 관련해 "한미동맹을 더욱 공고히 하면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통한 항구적 평화 구축을 통한 양국 간 긴밀한 공조 방안에 대해 심도있는 논의를 갖게 될 것"이라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오는 29일 오후 한국에 도착해 다음 날인 30일 오후 오산 공군기지에서 워싱턴으로 떠날 예정이다.


고 대변인은 "트럼프 대통령의 상세 일정에 대해서는 한미 간 협의가 계속 진행 중이며 구체적인 사항이 정해지면 알려드리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트럼프 대통령이 방한 기간 중 비무장지대(DMZ)를 방문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만날 것이라는 워싱턴포스트 등 외신 보도에 대해서는 "알 수 없다"고 답했다.


일본 아사히(朝日)신문은 전날 트럼프 대통령이 한국을 방문하는 동안 DMZ를 시찰하는 방안을 한미 양국 정부가 최종 조율하고 있으며, DMZ현지에서 연설도 준비하고 있다고 보도했지만 청와대는 "결정된 바 없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7년 11월 첫 한국 방문 당시에도 DMZ 방문 일정을 잡았지만 짙은 안개로 취소한 바 있다.



황진영 기자 young@asiae.co.kr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지금 내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