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목숨 걸고 나왔다"…'미스터트롯' 노지훈, 팀미션서 유일하게

최종수정 2020.01.24 13:27기사입력 2020.01.24 13:27
"목숨 걸고 나왔다"…'미스터트롯' 노지훈, 팀미션서 유일하게 TV조선 '미스터트롯' 노지훈 / 사진=TV조선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 출연한 노지훈이 팀미션 최종 합격자로 결정됐다.


23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미스터트롯'에서는 노지훈, 김인석, 유호, 박경래가 팀 '대디부'를 결성, 미션을 수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팀은 가수 배일호의 곡 '99.9'를 선곡했으나, 연습이 시작되자 갈등을 빚는 모습을 보였다. 대구에 거주하는 박경래가 연습 시간 약속을 지키지 못한 것이다.


노지훈은 "저 목숨 걸고 나왔다"며 "팀이 하나가 돼야 될까 말까 하는데"라고 속상한 심경을 전했다. 박경래는 "미안한 마음이 크고 저도 답답했다"고 말했다.

이후 노지훈이 박경래를 도와 무대를 완성하자 박경래는 "너(노지훈) 덕분에 장족의 발전을 한 것 같다"며 감사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그러나 무대가 끝난 뒤 호명된 합격자는 노지훈 단 한 명이었다. 합격자로 호명된 뒤 노지훈은 다른 팀원들에게 "진짜 미안하다"며 "어떻게 하냐"라고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탈락자들은 "미안하면 다음 라운드에서 최선을 다해라"라며 노지훈을 격려했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